2015 MAMA 태연

데니쉐르 바이 서승연이 디자인한 화이트 드레스를 입고 요정같은 모습으로 겨울왕국을 연상시키는 화려한 무대위로 내려온 태연. 그 가는 몸에서 뿜어나오는 아름다운 못소리로 ‘I’를 열창한 태연은 2015 MAMA 의 화려한 오프닝을 담당하기에 한치에 부족함이 없었습니다.^^~